본문 바로가기
2014년 산행기

영남알프스, (쇠점골. 가지산. 용수골) - - - 찐한 만추(晩秋)

by 산인(山人) 2014. 10. 30.

 

 

산행일시 : 2014년 10월 30일(목), 날씨 : 구름많음

산 행 지 : 영남알프스,(쇠점골.가지산.용수골)) - 경남 밀양, 울산 울주

산 행 자 : 홀로산행

 

 

    쇠점골 오천평 반석위의 풍경

 

 

 

 

 

      용수골의 진한단풍

 

 

 

 

 

    낙엽이 융단처럼 깔린 쇠점골의 만추

    계곡에 수북히 쌓인 낙엽더미에서 진한 커피냄새가 풍겨나오는듯한  착각에 빠지고- - -

    잠시나마 혼자서 진한 만추에 취하여  낭만에 젖어 봅니다

 

 

 

 

 

                           용수골의 진한만추

 

 

  

    

 

                           산행개념도

 

                           산행코스 : 호박소주차장⇒오천평반석⇒쇠점골⇒석남터널입구⇒가지산중봉(1,160m)⇒

                                           가지산(1,240m)⇒밀양재⇒용수골⇒삼양교⇒호박소⇒호박소주차장(원점회귀)

                           산행 시간 : 약 6시간 , 산행거리 약 12 km ( 사진찍고 노느라 시간은 별 의미가 없음)

 

 

                          ○ 오늘은 아름다운 이 가을 다가기 전에 계곡산행을 하면서 진한 滿秋를 느껴 보고자

                              영남알프스,  쇠점골에서 가을을 음미하면서  가지산을 그슬러 올라 조망을 즐겨보고

                              다시 용수골로  하산하는 원점회귀 코스를 잡았다

 

                              " 가을을 타는 남자" 들이 가 보고싶은 가을산행코스로 적합할 듯 - - - -

                              호박소 주차장에 차를 주차하고 건너편 얼음골 사면과 능동산 사면을보니 단풍이 절정을 이룬다

                              쇠점골 그슬러 올라서 석남터널입구까지 4km 이정표가 보인다 .

                              혼자서  호젓한 산행을 즐기면서 사진도 찍고 세월아 내월아 유유자적이다  - - - -

 

 

 

 

 

 

 

 

 

 

    쇠점골 오천평 반석

    아래로 쇠점골 계곡의 만추풍경이  끝없이 이어집니다

 

 

 

 

 

 

 

 

 

 

 

 

 

 

 

 

 

 

 

 

 

 

 

 

 

 

 

 

 

 

 

 

 

 

 

 

 

 

 

 

 

 

 

 

 

 

 

 

 

 

 

 

 

 

 

 

 

 

 

 

 

 

 

 

 

 

 

 

 

 

 

 

 

 

 

 

 

 

 

     쇠점골 계곡이 끝날 즈음에 진한 쇠점골 단풍군락

     아침햇볕 받은 단풍나무는 그아름다움을  극치에 달하게 합니다

 

 

 

 

 

 

 

 

 

 

     낙엽쌓인계곡

     잠시나마 혼자서 만추에 취하여 낭만에 젖어 봅니다

 

 

 

 

 

     그렇게 진한 가을을 즐기며 쉬엄쉬엄 올라오니 석남터널입구로 연결되는

     경삿길 계단이 기디리고 있다.

 

     그 계단길 위로 파란 가을 하늘이 열리고 또다른 가을의 아름다움이 나를 기다리고 있다

     4km의 쇠점골 계곡이 끝나고 석남터널로 올라갑니다

     산객을 안내하는 이정목이 24번 국도변에 서있다   가지산 까지는 3.3 km 거리를 알린다

     지금까지는 완만한 계곡을 거슬러 올랐으나 지금부터 가지산 정상까지  경삿길 땀좀 흘려야 합니다

 

 

 

 

 

 

 

 

 

 

     중봉에서 보는 조망

     아침에는 맑았으나 낯시간이 될수록 날씨는 구름이 많아지기 시작하고 시야가 흐려집니다

 

 

 

 

 

 

 

 

 

      가지산 정상

      영남알프스 맏형답게 우뚝한 가지산 . 정상석도 새로 세워젔네요

 

 

 

 

 

      가지산 북릉

 

 

 

 

     정상에서 보는 쌀바위능선

 

 

 

 

 

     하산하여야 할 용수골도 내려다 보고

 

 

 

 

 

    덩치크고 우람한 운문산 억산도 시야에 들어오고

 

 

 

 

 

    건너편의 간월산. 신불산. 영축산. 영남알프스  산군들이  자꾸만 눈을 유혹 합니다

 

 

 

 

 

     정상위에 선 사람들

 

 

 

 

 

   석남사가 자리한 계곡에도 단풍이 아름답게 물들었다

   정상능선에서 조망을 즐기고 밀양재에서 용수골로 하산을 한다

 

 

 

 

 

      용수골 하산길

      평소에는  등산객들이 잘 다니지 않는 길이고 , 여름철 계곡을 즐기거나 가을 단풍철에 많이 다니는 코-스다

      고개 내려서면 한동안 산죽길 이어지다 이내 사나운 바위너덜길이 한참 계속된다

      너덜길이 끝나면 계곡에는 아름다운 늧가을 풍경이 나를 기디리고 있다

      아름다운 계곡의 가을풍경은 산행이 끝나는 호박소까지 이어진다

 

 

 

 

    절정에 다다른 용수골 단풍풍경

    올 가을들어 제일 아름다운 단풍풍경에 눈이 호사를 한다

 

 

 

 

 

 

 

 

 

 

 

 

 

 

 

 

 

 

 

 

     용수골 계곡의 아름다운 만추의 단풍

 

 

 

 

 

 

 

 

 

 

 

 

 

 

 

 

 

 

 

 

      용수골의 만추

 

 

 

 

 

     삼양교 주차장에서 본 풍경

 

 

 

 

 

   아쉬움 남아  뒤돌아본 용수골

 

 

 

 

 

     호박소  계곡풍경

 

                   

                                      진한 늧가을의 정취를 느끼고 맛볼수 있는 쇠점골과 용수골 계곡

                                      날씨가 맑으면 가지산 정상에서 시원한 조망이 곁들여지는 산행지

                                      오늘 가을의 향기에 흠벅 젖어 행복한 하루가 갔다

 

                                                                            2014년 10월 30

                                                                            영남알프스(쇠점골.용수골)산행을 마치고 - - - 이 향 진

댓글0